[여기서 잠깐!]올해도 핫할꺼니, IPO?☀️

조회수 426


giphy

2021년 1월 6일 (수)

2020 잠깐 리뷰

▪ 사상 최대 규모를 달성하며 마감한 역대급 2020년 글로벌 IPO 시장. 다만 애초에 모두 예측했던 결과는 아님. 당시 2019년 테크 유니콘들 (핀터레스트·우버·리프트·슬랙)의 상장 후 처참한 증시 성적 & 위워크의 무기한 상장 연기 등, 겸허하고 신중하게 2020년 시작

▪ 게다가 2020년 상반기 IPO계 최대 핫이슈였던 에어비앤비 상장이 코로나 악재로 연기되자 불안 증폭, but 하반기 들어 유동성 장세에 힘입어 턴어라운드에 성공. 팔란티어·스노우플레이크·도어대쉬 등 테크·산업재·헬스케어 분야 위주의 데뷔 봇물. 에어비앤비는 오히려 더 좋은 밸류에이션에 상장되며 시총 100조 회사로 우뚝 


그래서, 2021년은?

▪ 이번 새해는, 사상 최대 규모 상장액 달성하고 기대에 부푼 상황, 작년과 다름. 올해 미국 시장 대어로 꼽히는 로블록스·어펌·스페이스X (자회사 스타링크) 외에도, 난다 긴다 하는 스타트업들의 상장이 주루룩 대기 중. 인스타카트 (온라인 식품 구매대행, 미국판 마켓컬리?)·범블 (틴더 출신이 만든 데이팅앱)·로빈후드 (미국판 동학개미 플랫폼)·넥스트도어 (이웃소통 SNS, 미국판 당근마켓?)·깃랩 (개발자들의 오픈소스 코드 공유)·스트라이프 (온라인 결제회사)·스퀘어 스페이스 (웹사이트 제작 플랫폼)·코세라 (온라인 교육업체) 등. 작년 우리들의 뉴노멀 팬데믹 라이프를 여실히 보여주는 기업들(각 회사 추가 설명은 레터 마지막 섹션 참조 👇🏼👇🏼)

▪ 지역별로는 IPO 시장에서도 G2의 경쟁이 뜨거웠고, 더 치열해질 전망 (상장 폐지와 함께). 작년 메가 딜로는 SMIC (중국 반도체 파운드리)를 비롯, 징동닷컴·징동헬스·넷이즈·징후고속철 등 테크·바이오 중심의 중국본토기업들이 홍콩·상하이·선전거래소에 상장 러쉬. 올해는, 동영상계의 양대산맥 콰이쇼우 (라이브 커머스 강자)·바이트댄스 (틱톡의 부모님)가 관건. 아이치이 (중국판 넷플릭스)를 필두로 미국→홍콩·중국본토 증시 홈커밍도 계속될 듯  

▪ 스타일 (?) 별로는, 작년 미국에 불었던 스팩 (SPAC) 열풍이 아시아로 번질 전망. 연말 소프트뱅크도 첫 스팩 IPO 신청. 특히 소규모 기술분야 스타트업이 대거 포진한 동남아의 경우, 아시아 전반으로 상장 대기 중인 회사들은 너무 많은데, 타 지역에 비해 상장 경험은 적으니, 상대적으로 쉬운 스팩으로 관심 쏠리는 중 (그랩·고젝·부칼라팍 등)


* SPAC은 비상장기업 인수합병 (M&A)을 목적으로 하는 일종의 페이퍼컴퍼니. 공모로 신주를 발행해 일단 개인투자자 다수에게서 자금부터 모은 뒤, 정해진 기한 내에 비상장 우량기업을 합병. 개인투자자들은 SPAC 주식에 투자해서 인수전에 간접 참여하는 기회, 피합병사는 증시 상장 효과 누리는 그림 완성

* 작년 미국의 SPAC 상장 규모는 사상 최대, 700억달러 이상의 자금 조달


[관련 순살] 야 너두 기업인수 할 수 있어! (SPAC이 뭔지 더 알아보기) 🙌

[관련 순살] 테크 기업들의 직상장 열풍?💰



순살 TMI🤐

✔️그래서, 우리는 어떻게 글로벌 IPO시장에 투자 가능?

① FPX (First Trust U.S. Equity Opportunities ETF)

▪ 미국 내 최근 상장된 주식 중 시가총액 상위 100개 기업에 시가총액가중 방식으로 투자하는 ETF. 거래시작일 기준 6일 종가에 구매하여 최대 1000일까지 보유하는 방식으로, 3개월마다 리밸런싱이 진행됨. 기업공개를 한 주식들이 IPO 락인 (초기 투자자 및 기업관계자들의 주식 보유분을 IPO 이후 6개월~1년간 거래하지 못하게 한 물량)이 풀린 이후 변동성이 커지는 경향이 있는데, 상장 이후 1000일까지 보유하게 되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ETF (vs FPXI: 같은 방식으로 글로벌 시장에 투자하는 ETF)
  → 2021.01.05 기준 편입종목 상위 Top 5: Snap, Uber, Marvell Tech, Thermo Fisher Scientific, Eli Lily and Company

② IPO (Renaissance IPO ETF)
▪ 미국 내에서 시가총액가중 방식으로 상위 50개 기업을 편입하는 ETF로, 상장 90일 이내 편입 후 상장후 최대 2년까지 보유하는 방식. 매 분기별 리밸런싱이 이루어지지만, 대형 신상장 종목은 예외적으로 리밸런싱 기간과 관계없이 상장 1주일만에 편입할 수 있음. FPX와 비교하여 장기적인 성장성보다는 단기적인 상장 초기 성장 트렌드에 투자할 수 있는 특징 (vs IPOS: 글로벌 시장에 같은 방식으로 투자하는 ETF)
  → 편입종목 상위 Top 5: Peloton, Uber, Zoom, CrowdStrike, Pinterest

③ SPAK (Defiance Next Gen SPAC Derived ETF)
▪ IPO를 대체하는 새로운 기업공개 방식인 SPAC에 투자하는 ETF. SPAC은 기업인수만을 목적으로 하는 페이퍼컴퍼니를 상장시켜 블라인드 펀드를 조성, 기업을 인수하는 형태로 상장하는 방식. SPAK은 아직 기업인수를 하지 않은 SPAC에 20% 투자, SPAC을 통해 상장한 기업에 80%의 자금을 투자하는 방식
  → 편입종목 상위 TOP 5: Draftkings, Clarivate, Vertiv Holdings, Virgin Galactic Holdings, Vivint Smart Home

(2021.01.05 기준)


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