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서 잠깐!]God bless America, 미 대선은 현재 진행 중 🏈

조회수 4101


(사진 출처: tenor)


2020년 5월 19일 (화)

  • 2020년의 가장 큰 이벤트로 예상되었던 미 대선 (11월 3일), 코로나 뉴스들로 인해 다소 묻혀있는 상태. 공화당의 트럼프 vs 민주당의 바이든으로 후보는 사실상 확정. 바이든이 전국지지율은 소폭 앞서는 중 (50% vs 44%), 트럼프의 안일한 코로나 대처가 그 이유
  • 다만, 트럼프 지지율 하락에도 불구, 바이든은 전혀 스포트라이트를 받지 못하는 상황 . 되려 ’16년 대선 당시 주요 격전지 15개 주 (표차  8% 이내) 에서의 지지율은 트럼프가 앞서는 중
  • 바이든의 호감도가 너무 낮은 상태. 심지어 과거 성추행 의혹까지, 최근 수면위로 드러나는 중. 재밌는 건, 그래도 여성 지지율은 바이든>트럼프 (55%:41%). 바이든은 (여론 인식해서인지) 부통령 러닝메이트로 여성 지정키로 약속 & 점검 중
  • SNS상 관심도 노답인 상황. 바이든 캠프는 올해 선거운동 동영상 146건 올림, 평균 조회수는 2.8만회 vs 오바마가 올린 바이든 지지 영상 1건의 조회수 190만 (순튜브 조회수도 언젠간). 바이든은 오바마 행정부 시절 부통령, 예상대로 오바마는 최근 바이든 공개지지 시작
  • 이에 트럼프는 오바마 & 바이든 공격 시작, 일명 ‘오바마게이트’. 지금 미 대선은 ‘트럼프 vs 바이든’ 대결구도가 아니라 ‘트럼프 vs 오바마’ 대결구도에 더 관심, 그만큼 바이든 존재감 희미
  • 민주당 전당 대회 (각 당의 공식 대통령·부통령 후보를 지명하는 행사) 도 코로나 여파로 7월→8월로 미뤄짐 (공화당은 그대로). 당선대회는 미국인들에게 큰 축제처럼 여겨지는 이벤트, 시작도 전에 김빠진 상황
  • 정책적으로는 (트럼프 vs 바이든 순),
    ① 헬스케어 정책: 오바마케어 폐기 vs 확대
    ② 세금 정책: 법인세 인하 연장 vs 인상
    ③ 경제 정책: 기존 미국우선 정책에 만족 vs 중산층 중심 공약
    ④ 기후 정책: 반대 vs 옹호
    ⑤ 이민 정책: 이민 반대 vs 불법체류자 시민권 취득 확대
    ⑥ 동성 정책: 트랜스젠더 군복무 금지 vs 동성결혼 옹호
    ⑦ 외교 정책: 보호무역주의 vs 자유무역주의 (중국엔 둘 다 강경)
    ⑧ 대북 정책: 김정은은 나의 친구(?) vs 독재자


[관련 순살] 트럼프 vs 바이든, 우크라이나 스캔들


2 0